생활용품

LG생활건강, 전업주부 생활용품 아이디어 모은다

20일까지 서울·경기·인천 20~40대 전업주부 대상 주무모니터 요원 모집, 12월까지 생활용품 신제품 아이디어 및 제품 개선 제안

URL복사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이 6일부터 20일까지 생활용품 브랜드의 신제품 제안 및 평가에 참여할 주부모니터 요원을 모집한다.

6일 LG생활건강에 따르면 모집대상은 서울과 인천, 경기도에 거주하는 20~40대 전업주부다. 살림에 관심이 많고 월 1회 주부모니터 요원 정기모임에 참석이 가능하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좌담회 및 모니터 요원 경험이 없어도 신청 가능하다.



신청방법은 이달 20일까지 엘슈머 홈페이지(http://lsumer.lgcare.com)에서 회원가입 후 지원서를 작성하면 된다. LG생활건강은 서류 및 면접 전형을 통해 9월 7일 최종 주부모니터 요원을 선발할 예정이다.

주부모니터 요원은 9월부터 4개월간 LG생활건강 생활용품을 직접 사용하면서 제품, 광고, 디자인 등을 평가하고 신제품 아이디어 및 제품 개선 제안 등의 활동을 펼친다.

실제 LG생활건강이 출시한 ‘홈스타 세면대 배수관 클리너’의 사례가 눈에 띈다. 

이 제품은 주부모니터 요원들이 “세면대 막힘과 물때, 악취 제거를 한 번에 해결하는 제품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적극 반영했다. 세면대에 용액을 붓기만 하면 손쉽게 세척이 가능한 농축 세정액으로 개발됐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생활용품 주부모니터는 제품의 실제 구매자인 주부의 시각에서 제품을 평가하고 아이디어를 제안한다. 기존 제품 개선과 신제품 개발에 큰 도움이 된다”며 “주부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다양한 의견을 통해 제품의 완성도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