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

전체기사 보기

MZ세대, ‘쫀쫀+밀림 없는 가벼운 제형’의 얼리안티에이징 선호

메저커머스 ‘THE NEXT 뷰티 트렌드 세미나...잡티케어 세럼을 ‘여드름 흉터’ 옅게 하는데 사용 증가

2030세대는 쫀쫀하면서 밀림이 없는 가벼운 제형에 큰 점수를 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6일 메저커머스가 진행한 ‘MZ들이 바꾸고 있는 K뷰티’에서 올해 1~4월 올리브영의 454만개 리뷰 데이터에서 드러났다. 3~4월 ‘얼리안티에이징’ 검색 키워드에서 ‘미샤 타임 레폴루션 나이트리페어 앰플’의 리뷰를 보면 2030세대의 76%가 기름지지 않은 쫀쫀함에 긍정 반응을 보였다. 반면 3월 ‘구달 살구 콜라겐 탄력 앰플’은 ‘화장’이라는 키워드에서 ‘밀림 없는 가벼운 제형’에 점수가 많았다. ‘아이크림 제품군’에서는 ‘저녁’이라는 키워드 비중이 높았다. 이를 종합해보면 MZ세대는 수분 앰플보다는 쫀쫀한 영양감을 원하지만 기름지지 않아야 하고, 화장이 무엇보다 중요한 세대로 화장 밀림이 없는 가벼운 제형의 안티에이징 제품을 찾는다는 분석이다. ‘잡티’는 피부고민 4위로 ‘구달 청귤 비타민C 잡티케어 세럼’과 ‘아이소이 잡티세럼’이 리뷰 급상승 1,2위였다. 주목해야 할 내용은 MZ들은 잡티케어 세럼을 ‘여드름 흉터’를 옅게 하는데 사용하고 있다는 점이다. 메저커머스의 신지선 뷰티 애널리스트는 “MZ들을 위한 잡티케어 제품은 여드름 민감성을 위한 저자극은 물론 여

화장품 온라인 유통 소비자 감시단 ‘컨슈머아이즈’ 발족

모니터링 결과 공유 및 행정조치 요청...‘22년 6월부터 3개월간 활동

식약처는 19일 서울 YWCA회관에서 ‘식의약 소비자 감시단 ’컨슈머아이즈(Consumer Eyes)‘ 발대식을 개최하고, 온라인 유통감시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주요 활동으로 ▲소비자 상담사례에 기반한 식품․의약품 온라인 모니터링 ▲모니터링 결과 공유 및 행정조치 요청 ▲소비자 식품․의약품 안전교육 내용 전파 등을 진행한다. 컨슈머아이즈는 향후 3개월 동안 온라인 거래 중 소비자 안전 사각지대를 중심으로 모니터링 등을 수행하며, 그 결과를 식약처와 함께 논의하고 중요 사례를 모아 교육자료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원영희 회장은 “비대면 소비가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소비자가 자율적으로 온라인 사각지대를 감시하고 스스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컨슈머아이즈’를 운영하게 되었다”라며 “이를 계기로 식의약 소비자의 단순 참여를 넘어 소비자가 주도하는 민‧관 거버넌스 체계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정부에서 적극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식약처 김강립 처장은 “이번 컨슈머아이즈 활동 경험을 소비자 교육에 적극 활용하면 식의약 안전문화 형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시민사회와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소비자 주도의 식품‧의약품

아모레퍼시픽, 화장품 생산 스토리 체험관 ‘아모레 팩토리’ 오픈

오산 아모레뷰티 파크 내 ‘스토리가든’ 리뉴얼, 5월 23일 일반 공개...제품 생산 철학과 스토리경험 공간

“화장품은 아름다워지고 싶은 사람의 욕망을 어떻게 구현할까?” 화장품의 제작과정 스토리를 듣고 보고 느낄 수 있는 체험관이 오산 아모레뷰티 파크 내 스토리 가든에서 들어선다. 오는 23일부터 일반에 공개될 예정이다. 아모레 팩토리는 과거와 현재,그리고 미래를 향한 아모레퍼시픽의 제품 생산 철학과 스토리를 경험할 수 있다. 3개 층으로 구성됐으며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요소로가 가득하다. 먼저 1층 ‘팩토리 스테이션(FACTORY STATION)’은 30일 이내에 생산된 신선한 화장품을 체험할 수 있는 팩토리 라이브러리가 전시된다. 또 화장품의 제조·포장 공정에서 포착한 아름답고 낯선 이미지를 감상할 수 있는 대형 미디어 월(wall)도 관람객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2층 ‘팩토리 아카이브(FACTORY ARCHIVE)’는 아모레퍼시픽이 걸어온 발자취를 만나볼 수 있다. 1945년 ‘태평양화학공업사’로 시작한 설립 초기부터 설비 체제를 향상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 아모레퍼시픽의 생산 변천사를 살펴볼 수 있다. 이는 곧 한국화장품산업의 역사이자 기록관으로 의미가 깊다. 3층 ‘팩토리 워크(FACTORY WALK)’는 VR 투어를 통해 제조·포장·물류 등 제품이 고

LG생활건강, ‘후 궁중문화 캠페인-왕후의 정원’ 20일까지 공개

아름다운 한국의 궁중 문화 스토리를 담은 ‘환유 국빈세트 오조룡 자수함’ 공개 및 로얄 가든 포토존 운영...‘환유고 스페셜 에디션’도 동시 출시

‘2022 왕후의 정원’이 경복궁 교태전에서 오프라인 전시 및 신기술을 접목한 디지털 캠페인 으로 새롭게 선을 보인다.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더 히스토리 오브 후×문화재청’의 ‘후 2022 궁중문화 캠페인’을 오는 20일까지 전개한다고 밝혔다. 경복궁 교태전에서는 ‘환유 국빈세트 오조룡 자수함’을 포함해 국립무형유산원 소장 궁중 유물을 전시한다. 또 교태전 아미산, 향원정을 모티브로 연출한 로얄 가든 포토존도 운영한다. 이번에 처음 공개되는 ‘2022 환유 국빈세트 오조룡 자수함’은 국가 무형문화재 자수장 제80호 최유현 장인과 협업하여 새롭게 탄생한 작품. 왕과 옹후의 절대권력을 상징하는 오조룡이 섬세하고 고귀한 자수문양으로 새겨져 있다. ‘후’는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로 온라인에서도 생생한 디지털 캠페인도 전개한다. ‘VR 궁중문화 캠페인’을 공개하고 ‘환유 해리티지 뮤지엄’에서는 국빈세트를 디지털 기술로 재해석한 궁중 문화의 아름다움을 만나볼 수 있다. 후 브랜드 담당자는 “후는 늘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트렌드에 맞춘 디지털 콘텐츠를 확보하고 자산화시켜왔다”며, “특히 올해는 실외 마스크 해제로 보다 많은 고객이

장협×환경공단, 포장개선 컨설팅+역량 강화에 협조 강조

‘지속가능한 순환경제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실무 협의 정례화

(사)대한화장품협회(회장 서경배)는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과 4월 21일 여의도 글래드 호텔 회의실에서 지속가능한 순환경제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 화장품 산업계를 대상으로 실시한 포장재 관련 제도 교육 및 간담회 이후, 양 기관 간 형성된 자원선순환 사회 실현을 위한 의지와 공감대 마련을 통해 협약을 맺었다고 설명했다. 양 기관은 ▲자원순환분야 전반 법령·제도 등 관련정보 제공 ▲재활용·친환경포장 관련 교육 및 컨설팅 등 행정 지원 ▲화장품산업 국내외 동향 및 통계 등 관련정보 공유 ▲회원사의 포장개선 사례·성과 공유 ▲회원사의 자원순환제도 성실 이행을 위한 노력에 관한 사항을 공유하고 협력할 예정이다. 협회와 공단은 화장품 산업계에 자원순환제도 전반에 걸친 역량강화 교육을 추가적으로 실시하고, 포장개선을 위한 컨설팅을 제공하며, 간담회를 정례화하기로 했다. 대한화장품협회 이명규 부회장은 “지속가능한 순환경제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통해 사람과 세상을 모두 아름답게 하기 위한 화장품 업계의 여정을 한국환경공단과 함께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상호협력을 통해 지속가능한 순환경제 사회를 만들기 위한




포토

더보기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