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EM·ODM

콜마비앤에이치, 세종2공장 준공 및 GMP인증 완료

연 4800톤 생산규모 증설 통해 20여 개국 수출 확대 대응 체계 갖춰

국내 1위 건강기능식품 ODM 기업 콜마비앤에이치가 세종2공장을 준공하고 해외수요에 적극 대응 체제를 갖췄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신공장 준공으로 액상 건기식 생산을 확대할 수 있게 됐으며 아울러 GMP인증을 획득함에 따라 현재 진행 중인 시험생산과 제품 허가 등록을 완료, 연내 본격 가동할 계획이다. 

현재 콜마비앤에이치는 세종시 미래산업단지 내 1만3067㎡(4천평) 규모 부지를 확보하고 연간 2800톤 이상의 액상 건기식 공장을 준공했다. 이번 증설로 새롭게 2000톤을 더해 연 4800톤 생산능력을 갖추게 됐다. 

주요 생산제품은 해외수요가 늘고 있는 헤모힘으로 알려졌다. 헤모힘은 연평균 18%씩 성장하며 20여 개 국가에 수출한다. 콜마비앤에이치는 향후 세종2공장에 호주연방의약품관리국(TAG) GMP인증을 획득, 유럽 및 중앙아시아 등에 수출국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콜마비앤에이치 정화영 공동대표는 “이번 세종2공장 준공으로 국내외 급증하는 건기식 수요를 원활하게 대처할 수 있게 됐다”라며 “해외에서도 한국산 건강기능식품을 찾는 수요가 늘어가고 있는 만큼 끊임없는 설비 투자를 통해 고객 니즈를 만족시키고 글로벌 1위 기업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콜마비앤에이치는 지난해 전 제형의 생산이 가능한 음성공장에서도 증설을 완료해 생산능력을 확보했다. 프로바이오틱스, rTG오메가-3(식물성 오메가) 등 세계적으로 수요가 늘어나고 있는 건기식에 원활한 대응이 가능해졌다. 특히 국내 건기식 기업으로서는 최초로 중국에 생산기지를 구축하며 중국 건기식 시장의 성공적인 안착도 기대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