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인사

한국콜마, 지역사회에 손 소독제 2만개 지원

세종시청·서초구청·지역주민기관에 각각 전달...대구시에 1만개 기부도

한국콜마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에 손 소독제를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사업장이 소재한 세종시청과 서초구청을 방문, 손소독제 5천개, 3천개를 각각 기부했다. 아울러 종합기술원이 있는 서울 내곡동 인근 초등학교와 어린이집, 서울특별시어린이병원 등 지역주민기관에도 2천개를 전달한다.


이번에 기부한 제품은 ‘한국콜라 크리너겔’로 식약처의 의약외품 허가를 받은 제품이다.


이날 이영주 공장장은 손소독제를 이춘희 세종시장에게 전달하며 “최근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위험성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지역사회의 건강과 안정을 위해 손소독제를 기부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같은날 경영지원본부 이정규 상무도 서초구청을 방문해 이 같은 뜻을 전했다.


아울러 한국콜마는 오는 29일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을 방문해 손소독제 1만개를 전달할 계획이다.


한국콜마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사회 곳곳에 침체 분위기가 이어지는 가운데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기 위한 고민을 많이 했다”며 “작은 보탬이지만 현재의 어려운 상황을 함께 이겨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