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피지’ 절대 천적, 스킨미소 ‘개기름지우개’ 등장

‘다공성 파우더’ 기술이 숨어 있는 피지까지 말끔히 정리, 미니멀 사이즈로 휴대 간편, 어디서나 화장 전·후 간단 사용 강점

“‘개기름지우개’는 메이크업 후에도 사용할 수 있다. 유분이 많이 올라오면 부위별로 세 번 정도 나눠 바르면 좋다. 콕콕 찍고 바로 펴 바르면 된다. 피부에 용액이 많이 묻지 않아 덧바르면 좋다.” 



개기름 정리가 이렇게 손쉬울 수가. 피지의 절대 천적 스킨미소 ‘개기름지우개’ 영상이 연일 화제다(https://youtu.be/aPmdo0_1OUM).   

어디서든 메이크업 전과 후 사용할 수 있는 ‘개기름지우개(Oil Eraser)’의 강점은 간단한 사용법이다. 피지가 신경 쓰이는 부분에 적당량을 바르고 살살 문지르기만 하면 ‘끝’이다. 특히 ‘개기름지우개’는 한 손에 쏙 들어가는 미니멀 사이즈로 휴대마저 간편하다. 장소 구애 없이 어디서든 번들거리는 ‘피지’를 정리할 수 있다. 

실제 뷰티 앱 ‘언니의 파우치’에는 “건조함은 안녕, 뽀송함은 겟겟”이라며 “메이크업 전에 쓰면 개기름 방지, 메이크업 후에는 개기름 삭제. 매트립 만들 때도 쓸 수 있는 띵템”이라고 개기름파우더가 소개됐다.

스킨미소 ‘개기름지우개’의 핵심 기술은 ‘다공성 파우더’에 있다. 과다하게 배출된 피지를 다공성 파우더가 흡착해 뽀송뽀송한 피부 관리에 좋다. 

스킨미소의 다공성 파우더(2.0cc/g)는 타제품(1.3cc/g) 보다 더 많은 공간을 확보해 피지 흡착률이 뛰어나다. 입자가 매우 작은 다공성 파우더가 피부 사이사이 숨어있는 피지까지 말끔하게 흡수한다. 

스킨미소 정연광 대표는 “개기름지우개는 액체 파우더 제형으로 뭉침 없이 펴 바를 수 있다. 또 액체에 포함된 9개 추출물이 피부 건조를 막아준다”면서 “갈라짐 없이 뽀송한 피부를 원한다면 ‘개기름지우개’를 사용을 적극 추천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스킨미소는 12월 3일 ‘개기름지우개’ 출시를 기념해 ‘본품’ 증정 이벤트를 서울 명동 밀리오레 앞에서 개최한다.





CNCNEWS=차성준 기자 csj@cnc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