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인사

아모레퍼시픽, 취약계층 여성 도움 손길 ‘뷰티풀 라이프’사업 공모

7월 24일까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통해 접수
신규 로고 개발 등 사업 내실화 원년으로 경제 자립 도움

URL복사


아모레퍼시픽(대표이사 서경배)은 취약계층 여성의 경제적 자립을 돕는 2020년 ‘뷰티풀 라이프’ 사업 참여기관을 모집한다. 일정은 7월 6일부터 7월 24일까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온라인배분신청시스템(http://proposal.chest.or.kr)을 통해서만 접수할 수 있다.


취약계층 여성이라 함은 비혼(양육)모·모자 가정 여성·폭력피해 여성·노인  여성·장애여성·다문화여성·시설퇴소 청소년·북한 이탈여성 등을 말한다. 이들의 사회문제를 해결하려는 사업 경험이 있거나 전문적 수행 기반을 가진 비영리 단체 및 기관이면 신청 가능하다.


프로그램으로는 취약계층여성 특성에 맞는 직무개발 및 직업훈련, 취업·창업을 위한 통합 서비스(돌봄지원, 취업동기 부여 등)를 주요 사업내용으로 하는 기관이면 된다. 제출 서류는 예산과 사업계획서 등이다. 심사를 거쳐 선정된 기관은 총 3억원 규모의 사업비 중 최대 5천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뷰티풀 라이프’는 노동시장에서 소외가 심각한 취약계층 여성을 대상으로 개선된 근로형태를 제공하고 경제적 자립을 돕는데 의미가 있다. 올해는 뷰티풀 라이프 사업 내실화를 위한 원년으로 취약계층 여성의 특성을 세심히 고려한 프로그램을 통해 삶의 만족도를 높이는데 주력할 예정이다.


또 각자 고유한 역량을 지닌 여성들이 사회 속에서 함께 어울리며 제 역할을 다하는 의미를 담은 로고도 새롭게 개발했다.


한편 2017년 시작해 2020년까지 여성 20만명의 건강과 웰빙, 경제적 역량을 높여 여성의 삶을 아름답게 하는 것을 목표한 아모레퍼시픽 ‘20 by 20 Commitment’ 활동 수혜자는 2019년 현재 누적 441,458명으로 목표보다 221%의 성과를 이뤄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

더보기